토스 3% 이자 적금 다마고치 유니콘 키우기 게임 방식? 토스뱅크 키워봐요 적금 계좌 출시

2022. 6. 15. 01:22핀테크👓Business

반응형

오랜만에 핀테크 관련 포스팅입니다. 저는 최근 핀테크 업계를 떠나서(?) 지금은 IT분야 중 급부상 하고 있는 메타버스, AR업계에서 일을 시작했는데요. 2022년, 슬슬 새로운 바람이 불어올 것 같은 느낌이 드네요 ^^

어찌되었든 코로나 이후 제로금리 시대가 끝나고... 2%를 넘어서 슬슬 3% 금리 시대에 접어든 것 같습니다.

카카오뱅크의 자유적금 이자도 2022년 6월 기준으로 2.6%이고, 케이뱅크에서도 챌린지박스가 3% 이자를 누릴 수 있기 때문에 토스가 야심차게 내놓았던 2% 파킹통장도 슬슬 빛바래고 있었는데요.

뉴스나 미디어에서도 토뱅의 금융상품이 다양화되지 못했다는 것을 비판하자, 토스가 내놓은 대답은 게임처럼 즐기는 적금인 것 같습니다. 매일 주는 이자를 수취하고 나니, 다마고치를 연상시키는 육성 게임 적금이 나오더군요. 처음에는 제휴사 광고인줄 알았는데, 아니었습니다. 토스뱅크의 첫번째 적금 상품이네요.

토스뱅크 키워봐요 적금 (3% 미션 적금)

토스가 3D로 된 이모지 '토스페이스'를 공개하고 나서 슬슬 캐릭터화 해서 써먹는 것 같다는 생각이 드네요. 어떤 적금인지 천천히 살펴보니...

6개월간, 매주 26번을 저금하는 상품입니다. 카뱅의 26주 적금을 어느정도 벤치마킹 한 것 같네요. 매주 약속한 금액을 저축하는 것을 성공하면, 아마도 전설의 동물이 나오나 봅니다. 전설의 동물은 유니콘으로 표현했네요. 토스가 국내에서는 유니콘 스타트업의 대표격이라는 것을 적잖이 표출 한 것 같습니다.

3% 적금이긴 하지만, 상한선은 있습니다. 매달 100만원까지만 가능하군요. 카뱅 자유적금이 매달 300만원까지 인것을 생각해보면, 토스가 그동안 보여준 배포와는 달리 조금 째째한(?) 설계가 들어간 것 같네요. 대신 '급할 땐 미리빼기'라는 도중에 출금하는 기능은 6번이라는 횟수를 정해두었습니다.

매주 10만원씩 모으게 되면 26주 동안 260만원을 넣게 되고, 세후 이자는 약 17,265원이 될 것 같습니다.

한달에 40~50만원 정도를 추가로 납입을 해서 한달 한도 100만원을 채우는 것이 이득일 수 있겠네요. 다만 유의사항을 잘 보시면, 만약 추가납입을 해서 한달 100만원을 초과할 경우, 자동이체로 매주 들어가는 미션 납입이 실패가 될 수 있고... 이럴 경우는 3% 이자를 풀로 받을 수 없으니 주의하라고 쓰여져 있습니다.

도중에 빠져나가려고 하면 처음부터 정보를 다시 써야(?) 한다고 한다 ㅎㅎ

어찌되었든, 기본적은 금융 적금 상품의 특징을 그렇고... 적금 계좌를 개설하면, 본격 알 키우기 육성 게임에 들어갑니다. 모바일 게임에서 많이 사용하는 장치를 많이 참고한 것 같네요. 

쓰담쓰담 토스 적금 다마고치 키우기

저는 파란알이 나왔습니다. 짝수 회차는 자물쇠가 그려져 있는데, 이때 내 동물이 진화를 한다고 하네요. 그럼 조금씩 조금씩 변해서 성장하는 모습을 볼 수 있겠죠?

키우는 알(?)과 상호 인터렉션도 있습니다. 쓰담쓰담을 누르면 하트가 만발하면서 '기분이 좋아졌어요'라는 문구가 뜨네요. 흠...

아무튼, 금융 업계에서는 이제 재미있게 돈 모으기 열풍을 넘어서 게이미피케이션이 기본으로 자리잡은 것 같습니다.

고금리 시대로 접어들고 있는 지금, 수많은 재테크 인플루언서들이 현금이 최고라고 말하고 있는데요. 2022년 하반기 출시된 토스 적금이 테크핀 업계에 새로운 바람이 될 수 있을지 한번 지켜보겠습니다. 아, 어떤 전설의 동물이 나오는지 확인해보고, 나중에 내용을 업데이트 해보겠습니다. :)

[업데이트]

* 지금은 거북이를 키우고 있습니다, 그리고 그 거북이는 녹색 트로피컬 거북이가 되었습니다. :)

728x90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