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삼 블루보틀 성수 블루보틀 추억 정리

2022. 6. 6. 01:44맛집🍧Food

반응형

최근에 직장을 역삼역 쪽으로 다니면서, 점심시간에 이곳저곳을 돌아다니고 있는데요.

블루보틀 역삼 카페점은 인기가 많아서 점심 시간에 앉아서 커피를 마시기 힘들지만, 어찌어찌 아주 잠깐 시간이 나서 카페 라떼를 마시면서 추억에 잠길 수 있었습니다.

날씨가 더워서 카페라떼를 마셨다. 직원이 원두에 대해서 이것저것 물어본것 같은데 기억이 잘 안난다 ^^

이곳 블루보틀 역삼점은 공간이 크진 않아서... 앉을 자리는 많지가 않네요 ㅎㅎ

그리고 점심시간에 수많은 테이크아웃 주문이 들어오늘 것 같습니다. 블루보틀 마크가 그려진 커피들, 보이시나요? ^^

잠깐 여기서 예전에 블루보틀 성수에서 찍은 사진 중 못 올려본 사진을 정리해보면...

예전에 뚝섬역에 블루보틀 1호점 성수 카페가 오픈하고 얼마 안되었을 때, 여전히 건물 바깥까지 줄이 서있는 진풍경을 볼 수 있었죠.

몇달 후에는 이 줄이 없어졌는데요. 애매한 시간에 가서 블루보틀 성수 1호점에서 간단하게 커피를 즐겼던 사진들을 꺼내어봅니다.

그때는 여유가 있어서 이렇게 컨셉 사진도 촬영했었네요 ㅎㅎ

아마도 이렇게 한산했던 이유는 코로나19가 막 이제 기승을 부리던 때라서 그랬던 것 같습니다. 이게 벌써 2년전 사진이네요..

어찌되었든 1호점인 블루보틀 성수에는 굿즈도 꽤 여럿 진열이 되어 있었고...

플래그십 스토어 답게 공간이나 볼거리가 있었던 것 같습니다.

다시 돌아와서 블루보틀 역삼역점은, 작은 공간이긴 하지만 깔끔해서 좋은 것 같아요. 한산할 때 다시 찾아 갈 수만 있다면 좋을 것 같네요.

직장인으로 살면서 아주 작은 여유의 시간을 만들기도 힘든데... 블루보틀에서 보냈던 20분 정도의 시간을 돌이켜보며 추억을 정리해봅니다. :)

728x90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