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2015년 10월 22일, 인텔의 6세대 코어 프로세서인 스카레이크 제품 발표회장에 초청되어 취재를 하게 되었습니다.

 

4세대 하스웰, 5세대 브로드웰에 이어 드디어 많은 컴퓨터 유저들이 기다려온 6세대 '스카이레이크_Skylake' 프로세서의 성능과 특징을 알아볼 수 있는 자리였는데요.


아시다시피 데스크탑용 6세대 인텔 프로세서는 이미 시중에서 판매되고 있지만, 스카이레이크를 탑재한 노트북 제품들은 이제 막 신제품들이 공개되면서 국내 판매가 시작되고 있는 시점입니다. 때문에 저 같은 노트북 매니아들은 6세대 인텔 코어 프로세서를 탑재한 노트북들을 기다리고 있는 실정이죠 ^^



스카이레이크를 기다려온 유저가 많은 이유는 당연히 6세대 인텔 코어 신제품의 향상된 그래픽 성능과 전력효율 등등 이전세대 제품들 보다 월등히 나은 퍼포먼스를 빨리 맛보고 싶었기 때문일 겁니다. 인텔도 '역사상 최고의 프로세서'라는 수식어를 6세대 제품에 붙여 설명하더군요 ^^


제품 발표회장에서는 4.5W에서 91W까지 풀-라인업을 구축했다는 것에서 '확장성'이 크게 강조되었습니다. 가장 작은 컴퓨터라 불리우는 컴퓨터 스틱에 들어가는 코어m 제품부터 고성능 데스크탑용 i7까지 모두 세대교체를 이루었다는 것이고, 특히 2in1 제품에서의 다양한 활용성과 윈도우10 최적화 기능에 대한 이야기가 주를 이루더군요. ^^ 그럼 이날 발표회장에서 다루어졌던 내용을 요약 정리해봅니다.




인텔 6세대 코어 프로세서 제품 발표 기자간담회


▲ 보도사진 촬영 타임 이후...


▲ 바로 본론으로 들어간 제품 설명회



유저에게 가장 먼저 궁금한 것은 새로나온 6세대 스카이레이크의 성능이 과연 얼마나 더 좋아졌는가 일 것입니다. 사실 상 경쟁상대를 찾기 어려운 인텔의 행보를 돌이켜보면 매번 새로운 제품이 나올 때마다 성능이 업그레이드되고 전력효율이 대폭 개선되어 왔는데요.


회장에서는 6세대 스카이레이크의 성능을 5년전 출시된 코어 1세대 제품과 자주 비교해 설명해주더군요. (그 이유는 PC의 교체 주기를 약 5년으로 상정하여 판단하고 있고, 아직 코어 1세대 제품을 사용하는 유저가 많기 때문이라고 합니다.) 그렇기 때문에 1세대 제품을 기준으로 비교해볼 때 6세대 스카이레이크는 최대 2.5배 빨라진 처리속도, 30배 향상된 3D 그래픽 성능, 그리고 배터리 시간은 3배가 늘어났다고 합니다.



그리고 여러번 강조되었던 '확장성'에 대해서 디스플레이에 꽂아 쓰는 초소형 컴퓨트 스틱, 2in1 태블릿 노트북, 가정용 미니PC, 올인원 데스크탑, 게이밍 PC등 유저가 접할 수 있는 모든 윈도우10 컴퓨팅 환경을 구축했다는 것을 설명해주었습니다.



최근들어 많아지고 있는 컨텐츠 크리에이터 및 1인방송 BJ들을 위한 솔루션을 소개하면서 모바일 워크스테이션 인텔 제온 프로세서와 오버클러킹이 가능한 노트북의 등장을 언급하기도 했는데요. 게이머들에게는 이전보다 쾌적한 게이밍 환경, 4K 영상편집 등 높은 컴퓨팅 파워가 필요한 크리에이터들에게는 이전세대 제품들보다 최적화된 퍼포먼스로 더 많아진 고성능 제품의 수요를 예시로 보여주고 있었습니다.


▲ 기술적인 특징들을 설명하면서 등장한 6세대 인텔 코어 탑재 디바이스들



이번 6세대 코어 제품에서는 특히 전력효율의 향상과 함께 다양한 2in1 태블릿/노트북 제품들을 소개하기도 했는데요. 윈도우10의 컨티넘 UI의 사용성을 강조하면서 앞으로 달라진 컴퓨팅 환경에 대응하였다는 것을 자세하게 시연해주었습니다.


많은 유저들이 휴대가 가능한 모바일(노트북) 제품들을 사용하게 되면서 근 2년동안 상황에 따라 태블릿으로 사용할 수 있는 디테처블, 컨버터블 제품들이 많이 나오기 시작했는데요. 무게나 배터리성능 등 효율적인 면에서 다소 부족한 점들이 조금씩 있어 딱히 대세라고 불리울만한 제품은 없었던 것 같습니다.


다만 이번에 출시된 인텔 6세대 스카이레이크를 탑재한 제품들 중에는 MS 서피스프로4나 서피스북도 있고.... 전보다 완성형에 가까운 2in1 제품들이 많아질 것 같다는 생각을 해봅니다. 본격적인 2in1 노트북의 전성기는 스카이레이크와 함께 시작될지도 모르죠 ^^




성능 데모 및 리얼센스(RealSence) 카메라 기술 시연



4K HEVC 코덱 압축 동영상을 플레이하면서도 낮은 CPU 점유율을 보여주는 성능 데모와 함께, 동영상 편집 프로그램으로 실시간 렌더링에 가까운 속도로 결과물을 확인할 수 있는 데모도 시연해보였습니다.



이런 성능은 구형 컴퓨터에서는 제대로 플레이되지도 않거나 몇시간씩 걸릴 수도 있는 작업들인데요. ^^ 4K 영상 및 고효율 비디오 코딩이 가능하다는 것을 보여준 것을 멋지게 보여준 것 같네요. 컴퓨터로 영상편집을 하시는 분들이라면 6세대 스카이레이크 업그레이드 포인트가 확실한 듯 보였습니다.


▲ RealSense R200 카메라로 사물(오브젝트)을 3D 입체 스캔하는 기술을 시연중인 모습



인텔의 리얼센스(RealSense) 카메라로 구현된 애플리케이션도 데모로 만나볼 수 있었는데요. 사용자의 얼굴과 손동작을 인식하는 교육용 애플리케이션, 그리고 3D 입체 스캔이 가능한 것을 시연해주었습니다. 사물의 거리를 인식해서 깊이(Depth)를 매우 정밀하게 스캔할 수 있더군요. 동그란 모양의 기둥이나 구체로 된 사물도 한번에 인식할 수 있다는 것이 매우 신기해보였습니다.


▲ 사물을 인식 한 뒤 AR(증강현실)로 정보를 띄워주는 기술 데모


사물을 인식한 뒤 적합한 정보를 뛰워주는 AR(Augmented Reality) 애플리케이션 시연도 매우 흥미로웠습니다. 예전에는 컨셉으로만 가능했던 AR이 이제 서서히 현실이 되어가고 있다는 생각을 들게 만들더군요 ^^


인텔 6세대 코어 6th Sense Promotion



마케팅 프로모션과 관련해서도 재미난 내용들이 많았는데요. 11번가, 지마켓 등 온라인 쇼핑몰을 통해 진행되는 6th Sense Promotion(식스센스 프로모션) 기획전... 그리고 최근 인기를 타고 있는 요리 예능 프로그램에 맞추어 'ㅇㅇ할 맛나는' PC 마케팅 프로모션... 그리고 아프리카TV BJ들과의 협업으로 리얼센스 카메라의 활용성을 알리는 등 여러가지 프로모션 안이 소개되었습니다.


정리하며...



6세대 스카이레이크는 인텔의 틱톡(TickTock) 제품 계열 중 Tock(톡)에 해당되는 제품입니다. 5세대 하스웰에 이후를 기다려온 유저들에게는 3D 그래픽 성능이 크게 향상되고 전력효율이 더 좋아진 6세대 스카이레이크의 매력이 상당하리라 생각합니다. (그래픽 성능이 올라갔다는 것은 게임이나 고성능 사양이 요구되는 작업이 더 수월해졌다는 뜻이고, 전력효율이 개선되었다는 것은 배터리 시간이 늘어나고 발열현상이 줄어들었다는 것을 뜻하니까요.)


저 역시 스카이레이크 노트북들을 기다려온 만큼 시중에서 6세대 인텔 코어프로세서를 탑재한 노트북 제품들을 빨리 만나보기를 기대해봅니다. 이 포스팅에서 부족한 부분은 이후 인텔 테크놀로지 데이 행사 후기로 보충해 보겠습니다. :)



댓글
댓글쓰기 폼